서울대는 2019 훌륭한 공대 교수상 수상자로 조선해양공학과 신종계 교수(교육상), 전기공학부 이경무 교수(학술상), 컴퓨터공학부 신영길 교수(산학협력상)를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훌륭한 공대 교수상’은 서울대 공대 교수들의 연구 활동을 진작하고 산업기술의 선진화에 기여하기 위해 1992년 7월, 공대 15회 동문들이 출연한 기금으로 제정됐다. 교육상은 창의적이고 진취적으로 교육에 헌신한 공대 교수에게, 학술상은 학술 업적이 탁월한 공대 교수에게, 산학협력상은 산학협력 성과가 탁월해 산업기술 발전에 지대한 공헌을 한 공대 교수에게 수여하고 있다.
 
교육상을 수상하는 신종계 교수는 1993년 서울대 조선해양공학과에 조교수로 부임한 이래, 조선해양 생산공학 분야의 연구와 교육을 수행해 왔다. ‘조선해양 생산공학’ 교과목을 개발해 조선소 생산에 적용되는 공학 이론과 기술에 대한 이해도를 높였으며, ‘시뮬레이션 기반 생산시스템’ 교과목에서는 조선소 생산시스템을 공정 중심의 전산 모델로 변환하고 시뮬레이션을 통해 검증하고 최적화하는 이론을 체계화했다.
 
신 교수는 조선해양 생산시스템 분야에서 지금까지 26년 동안 박사 25명과 석사 62명의 우수한 인재를 배출하며 후학 양성에 힘썼다. 또한 해외 소프트웨어 회사와 협업관계를 구축해 학생들의 국제화를 위한 글로벌 연구 환경을 지원해 왔다.